EMPaura.egloos.com

☆因幡ルカの二次元と三次元の境界☆

방명록 포토로그



트위터


태그 : 워해머40k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워해머x마마마] 내가 어그로를 다 먹어버리겠다! [3]

재판제국은 넓으며 사람은 많습니다. 그렇기에 이단의 유혹으로 판정이 내려지진 않았지만 인큐베이터의 권유에 푸엘라-마기가 되는 이들은 생각 이상으로 많습니다. 인큐베이터는 이들을 푸엘라-마기로 인도하지만, 이들의 활동에 대해서까진 크게 제약을 하지 않습니다. 그렇기에 푸엘라 마기는 제국내에서 다양한 활동을 오로지 푸엘라-마기의 양심에 의지할수밖에 없습니다...

[워해머x마마마] 내가 어그로를 다 먹어버리겠다! [2]

페널리전 '늪지의 악령' 관리기록.제노스 48명이 신규 배치됨. 배치과정에서 7명이 황제폐하의 마지막 기회를 거부하고 자살. 제노스 시체는 참수하여 효시.나머지는 가공후 배치.아침예배시간 [0400-0502]사이커의 제안으로 신경가스 AAP-AT5를 사용. 매우 뛰어난 효과를 보임.프리스트는 제노스의 훌륭한 황제폐하의 충의에 전일 전투훈련에서 리전에어를...

[워해머x마마마] 내가 어그로를 다 먹어버리겠다! [1]

정화와 속죄의 의식PUELLA MAGI DAILY RITUALS IN PENAL LEGION페널리젼 푸엘라-마기의 하루 일과 푸엘라-마기가 페널리전내에서 살아가기 위해서는 커미사르의 인정을 받아야할 필요성이 있다. 그것은 대부분 일과로서 요구되는 행동의 달성도에 따라 판단이 되는경우가 많으며, 커미사르는 개인이 정한 목표량에 도달하지 못한 푸엘라-마기를...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11-完]

@문은 눈을 떴다.너무 오래간만에 움직이는 몸이라 온몸에서 비명을 지르는듯했지만 마력을 회전시켜 신체의 유연도를 높이고, 가사상태에서 느려져있던 혈류속도를 대폭 끌어올려 몸의 각성을 재촉했다.오랜기간 소울잼을 없이 살아서 그런지 소울잼이 손가락에 끼워져있는건 오히려 신선한 경험이었다.그런 문 옆에 큐베가 하나 있었다."그래. 어땠어? 그 최후는."큐베의...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10]

☆소녀는 인근을 통제당해 조용해진 거리에서 차량 한대가 자신을 향해 다가오는것을 느꼈다.철컥-저벅-저벅-역시나- 라는 생각과 함께 소녀는 골목으로 들어서는 남자를 올려다 보았다.처음 만났을때와 같은 복장, 같은 표정의 남자는 그 뒤에 커미사르와 스톰트루퍼까지 대동한채 골목으로 들어섰다."완전히 당했다. 에헷."소녀가 희미하게 웃으며 고개를 옆으로 갸웃하...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9]

☆콰아아아아앙-소녀가 정신을 차렸을땐 폭발음이 한차례 지나가고 그다음 폭발이 이어지고있었다.시간이 나는대로 있는대로 깔아놓았던 폭발물이 신나게 터져나가는 광경을 보고싶은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이 이상 이곳에 있다가는 제국군이 우르르 몰려오는 가운데 이곳이 발각될게 뻔하기 때문이었다.이제부터 일어날 일은 결코 가볍게 볼수 없는 일이기 때문에.혹여나 휘말릴지...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8]

☆소녀는 몇개의 층계를 오른뒤, 시체가 늘어진 복도를 지나 복도 깊숙히 자리한 한 방문을 열었다.그곳에 자리잡고있는건 한 커미사르의 시체와 처참할정도로 부서져있는 한 소녀의 시체가 뒹굴고 있는 방이었다.그럼에도 그 소녀가 죽지 않은건 오로지 살고자 하는 열망 하나때문이었으리라.당시 커미사르의 강력한 공격에 당할뻔했던 상황에서 적당히 방패삼아 교전했던게 ...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7]

☆제국은 이시간에도 제국의 적을 격멸하기위해 싸우고있다. 제국은 그들을 상회하는 기술, 육체적조건, 머릿수, 통제력등등 다양한 분야에서 인류보다 뛰어난 능력을 가진 외계종족과 맞서싸우고있으며, 그러한 적을 상대하기위해 상당한 화력의 무장을 보유하고있다.그들은 방패를 제련하기보다 창을 개량하는데 집중했다.그렇기에 그들의 창은 그들의 방패를 뚫는다.앞서달리...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6]

☆이대로 상황이 흘러가면 죽는건 일방적으로 페널리젼에 끌려온 푸엘라-마기들이 될것이었다. 그렇기에 전황을 뒤집을 수단이 필요했다. 이성이 붕괴한채 포식자에게서 도망다니듯이 총구를 피해 이리저리 몰려다니는 소녀들을 진두지휘할 무언가가.그렇기에 소녀는 지휘자에게 연락했다."그러면 부탁해 큐베. 난 시설내 관계자들을 처리하고있을테니."『알겠어. 그리고 만약을...

[워해머x마마마] 한 사람의 망상에 격렬하게 훼방을 놓아보았다. [5]

☆삐이이이이이-소울잼이 터져버리면서 고막을 다쳤는지 머릿속에서 소음이 계속 일고있다.게다가 그덕분에 아무소리도 안들린다. 뉴럴휩의 데미지누적은 생각 이상이었는지 몸도 재대로 움직이지 않는다.정말 이런몸으로 잘도 버텼구나.이제부턴 널 짓밟은 세계를 향해 노래하자. 피로 오선을 긋고 육편으로 음표를 새기자. 붕괴하는 탑이 가희가되어 부르짖는 노래를 모두가 ...
1 2 3